바이오코리아 2018, 보건신기술 34개 전시·홍보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바이오코리아 2018’서 34개 보건산업분야 신기술 홍보

보건산업 분야에서 우수성이 인증된 보건신기술 정보를 바이오코리아 2018 행사장에서 만날 수 있다.

보건신기술(New Excellent Technology)은 국내 최초 개발된 보건 분야 신기술을 조기 발굴하고 우수성을 인증하여 기술의 제품화·상업화, 기술거래 촉진 및 초기 시장진출 기반 마련을 목적으로 보건의료기술 진흥법에 의해 실시되는 인증제도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은 9일부터 11일까지 서울시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리는 ‘바이오코리아 2018(BIOKOREA 2018)’에서 보건신기술(NET) 인증을 받은 우수 기술을 전시·홍보한다.

2018 바이오코리아 포스터

보건신기술 인증 홍보관은 바이오코리아 2018 전시관에 마련될 예정이다. 총 33개 기업, 34건의 보건신기술이 소개되며, 이 중 6개 기업은 개별적으로도 참가하여 보건신기술 이외 자사제품 등을 전시 및 홍보할 예정이다.

전시회에서는 △신테카바이오의 ‘차세대 시퀀싱 통합데이터 플랫폼 기반 유전질환 스크리닝 기술’ △메디칼임팩트의 ‘투관침 및 봉합사가 포함된 복강경 의료용봉합기 기술’ △피씨엘의 ‘감염성질환의 고감도 다중검출을 위한 3차원 SG Cap 기술’ △SCM생명과학의 ‘고순도 줄기세포 분리를 위한 층분리배양법’ △에스엔메디컬의 ‘환자맞춤형 합성골의 정밀커팅을 위한 입자코팅 제어기술’ △바이오솔루션의 ‘세포외 기질을 포함한 구슬형 연골세포치료제 개발 기술’ 등 유망 신기술 및 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진흥원은 “보건산업계 교류의 장인 바이오코리아 2018에서 국내 최초로 개발된 우수한 보건신기술을 전세계 바이오 산업인들에게 소개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해외 바이어뿐 아니라 신기술 적용제품의 최종구매자인 의료기관 의사, 구매담당자들에게도 널리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