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제약 “제약산업 발전, 인재육성이 우선”

2005년부터 충남대 약학대에 장학금 전달

보령제약(대표 최태홍)이 15일 서울 종로구 보령빌딩에서 보령제약그룹 김승호 회장, 보령제약 김은선 회장, 최태홍 사장, 충남대 약학대학 정혜광 학장, 김상겸 부학장, 윤휘열 학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대 약학대에 약 1700만원 장학금을 전달했다.

15일 서울 종로구 보령빌딩에서 진행된 장학금 전달식

보령제약은 지역 우수인력의 육성과 미래지향적이고 발전적인 산학협력관계 구축을 위해 2005년부터 매년 충남대 약학대학 학생 2명을 학술교류 장학생으로 선발해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보령제약은 선정된 장학생에게 인·적성 검사를 통한 진로상담과 멘토링, 조직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지원하고 있다.

최태홍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인재를 위한 투자가 곧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며 “제약산업 발전을 위해서는 인재육성이 중요하다. 미래의 제약산업을 이끌 인재를 양성하는데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보령제약그룹 김승호 회장은 ‘보령장학회’를 통해 매년 충남 보령의 저소득가정 청소년에게 장학금을 지원하는 등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다.

김승호 회장은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기 위해 사재를 출연해 사회복지법인 보령중보재단을 설립해 미래 성장 동력인 어린이들의 복지 증진을 위해서도 힘쓰고 있다.

보령제약그룹은 친사회적 기업으로서 인재 양성과 사회공헌에 뜻을 가지고 경영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어려운 이웃을 위해 인술을 실천하는 의료인을 발굴해 공적을 기리는 ‘보령의료봉사상’, 국내 유일 종양학 분야 학술상인 ‘보령암학술상’을 제정해 시상하는 등 인간존중의 사회적 가치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