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환자 1명 추가···국내 총 16명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인환자가 추가 발생했다. 16번째 확진 환자다.

4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는 태국 여행 후 지난달 19일 입국한 42세 한국인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지난달 25일 저녁부터 오한 등 증상이 나타났으며 이달 2일까지 치료를 받았지만 증상이 호전되지 않았다. 3일 전남대병원에 내원한 뒤 격리됐고, 광주 보건환경연구원에서 검사를 한 결과 이날 오전 양성으로 확인됐다.

사진=전남대병원

보건당국은 16번째 환자에 대한 역학조사와 방역조치를 하고 있으며, 추가 정보가 확인되는 대로 공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