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KOICA,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 지원 협약

24일 국외 임상시험 등 의약품 개발 지원 업무협약 체결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와 한국국제협력단(이사장 이미경, KOICA)이 24일 경기 성남시 한국국제협력단 본부에서 코로나19 및 감염병 관련 의약품 개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OICA는 한국의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개도국의 경제·사회발전 지원 등 국제협력을 목적으로 설립된 개발협력 기관이다.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사진 오른쪽)과 이미경 한국국제협력단 이사장(왼쪽)이 24일 한국국제협력단 본부에서 코로나19 의약품 개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가 전 세계로 확산하는 가운데 한국과 KOICA의 협력대상국 간 치료제·백신 개발 협력을 위해 체결됐다.

주요 협력 내용은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을 촉진하기 위한 KOICA 협력대상국에서 실시하는 임상시험 지원 및 자문, 개도국 대상 의약품‧의약외품 분야 개발 협력을 위한 공동 사업 기획·발굴, 공동 교육, 상호교류 및 정보공유 등이다.

이의경 식약처장은 “이번 협력으로 전 세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공공재인 백신과 치료제의 개발을 촉진하는 동시에, 감염병의 예방‧치료에서 누구도 소외되지 않도록 상호 호혜적인 개발 협력을 통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