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크, ‘코리아 바이오프로세싱 엑설런스 어워드’ 수상

머크가 지난 21일 열린 ‘제9회 바이오로직스 매뉴팩처링 코리아 2020’에서 ‘코리아 바이오프로세싱 엑설런스 어워드’를 수상했다.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 행사를 주관한 IMAPAC은 2014년 이후 매년 2월 말 각국 정부, NGO, 관련 기업 및 학계 등 100여 곳 이상에서 400여명의 전문가가 참여하는 연례 학회를 개최해 각 부문의 우수 기업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미국 매사추세츠주 빌레리카에 소재한 머크의 첨단 R&D센터

글로벌 바이오제약사, CMO 회사, 학계 및 각국 규제기관 등이 주로 참여하며, 바이오의약품의 개발, 제조, 품질관리, GMP 및 CMO 사업 등의 전반에 관한 세미나를 개최하고 각 부문에서 두각을 드러낸 회사, 전문가 및 단체에게 시상을 하고 있다.

코리아 바이오프로세싱 엑설런스 어워드는 바이오프로세싱 및 세포·유전자 치료 분야의 우수한 전문가, 기관 및 기술에 수여 하는 상이다.

김용석 머크 라이프사이언스 비즈니스 한국 프로세스 솔루션 헤드는 “머크가 수상한 ‘바이오프로세싱 엑설런스 인 업스트림 프로세싱’ 부문은 세포 배양으로 요약되는 업스트림 과정에서 머크의 우수한 기술이 인정받았음을 보여줍니다”며 “머크는 제약 및 바이오테크 기업에 다양한 제품을 제공하여 고객이 단백질 제제 및 합성제제를 안전하고 효과적이며 비용 효율적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여기에는 싱글-유즈 제조, 여과, 크로마토그래피 및 정제, 바이러스 제거, 제약 및 바이오파마 원료, 약물 전달 화합물, 엔지니어링 및 밸리데이션 서비스가 포함됩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