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F&B ‘마일드참치’ 150만캔 유통·판매 금지

동원F&B(대표 김재옥)의 ‘동원마일드참치’ 150만캔이 유통·판매 금지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손문기)는 동원F&B가 삼진물산에 위탁 제조한 ‘동원마일드참치’ 제품을 잠정 유통·판매 금지한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동원F&B 동원마일드참치
동원F&B 동원마일드참치

최근 ‘동원마일드참치’에서 검은색 이물질이 발생한다는 불량식품 신고전화가 급증했다. 이에 식약처는 최종 조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사전 예방 차원으로 유통·판매 금지 조처를 했다.

식약처의 결정으로 올해 3월 24일부터 4월 26일까지 제조한 ‘동원마일드참치’ 약 150만캔이 유통·판매 금지된다.

이에 동원F&B는 12일 대표이사 명의의 사과문을 내고 문제의 제품을 섭취해도 인체에 해가 없다는 견해를 내놓았다. 그러면서 소비자 우려를 방지하기 위해 관련 제품 전량 회수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검은색 이물질이 인체에 해가 없다는 동원F&B의 해명과 달리 식약처는 전문가자문위원회를 구성해 흑변 현상의 원인, 인체 유해성 여부 등에 대한 자문을 구한다는 계획이다.

식약처는 전문가자문위원회의 자문 결과와 최종 조사 결과에 따라 제품 회수 등의 조처를 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