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가습기 살균제 피해 국정조사 합의

여야가 27일 가습기 살균제 피해에 대한 국정조사를 실시키로 했다.

국정조사특위 구성과 계획서 작성 등 국정조사 실시를 위한 절차는 다음달 6일 본회의를 열어 의결하기로 했다.

새누리당 김도읍, 더불어민주당 김관영, 국민의당 박완주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회동을 열어 이같이 합의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