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소아암 어린이 위한 ‘사랑 나눔 헌혈캠페인’ 실시

전국 5개 사업장 임직원 120명 참여···소아암 환자에 헌혈증 기부
헌혈 참여한 임직원 1인당 1만원씩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기증

종근당(대표 김영주)이 22~28일 소아암 어린이를 위한 ‘사랑 나눔 헌혈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헌혈캠페인은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 종근당 본사를 시작으로 천안공장, 용인 효종연구소, 종근당바이오 안산공장, 경보제약 아산공장 등 전국 5개 사업장에서 열었다.

캠페인에 참여한 120명의 임직원은 헌혈과 함께 헌혈증 110장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증했다.

사랑나눔 헌혈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는 종근당 임직원들(제공 종근당)
사랑나눔 헌혈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는 종근당 임직원들(제공 종근당)

회사는 헌혈에 참여한 임직원 1명당 1만원의 기부금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소아암 쉼터에 지원한다. 올해 기부금은 서울 쉼터와 대구 쉼터 노후물품 교체에 사용될 예정이다.

종근당은 여름철 혈액 수급 부족으로 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환자들을 돕고자 지난 2009년부터 정기적으로 헌혈캠페인을 하고 있으며 임직원으로부터 헌혈증을 기증받아 소아암 어린이들에게 전달해왔다.

헌혈캠페인에 참여한 종근당 강성미 씨는 “작은 노력으로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는 뜻깊은 캠페인이라 매년 동참하고 있다”며 “헌혈뿐만 아니라 헌혈증 기증과 기부금 지원도 함께할 수 있어 더욱 의미 있다”고 말했다.

종근당은 소아암 어린이를 위해 소아암환우돕기 마라톤대회 참가, 사랑 나눔 헌혈캠페인, 찾아가는 오페라 공연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