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톡스, 2분기 매출 550억원·영업이익 226억원

2018년 2분기 당기 순이익 182억원···사상 첫 상반기 매출 1000억원 돌파

메디톡스가 상반기 매출 사상 첫 1000억원을 달성하며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사진=메디톡스

바이오제약 기업 메디톡스(대표 정현호)는 실적 공시를 통해 2분기 매출(연결기준)이 전년 동기 대비 16% 증가한 550억원을 달성했다고 14일 전했다. 영업이익은 14% 감소한 226억원, 당기 순이익은 11% 감소한 182억원이다.

메디톡스 관계자는 “압도적인 국내 시장 점유율을 바탕으로 해외 매출이 꾸준하게 증가하며 사상 처음 상반기 매출이 1000억원을 돌파했다”며 “국내를 비롯한 글로벌 시장의 성장 전망이 긍정적으로 이어지고 있는 만큼 향후에도 지금과 같은 견고한 성장이 계속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신규 품목 개발로 인한 일회성 비용과 광고선전비가 증가하며 영업이익이 일시적으로 감소했지만 하반기에는 점진적으로 개선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메디톡스는 2022년까지 글로벌 바이오제약기업 TOP20에 진입하겠다는 ‘비전 2022’의 달성을 위해 체계적인 글로벌 전략을 추진 중이다. 메디톡신의 중국 진출과 이노톡스의 미국 진출 등 선진국 시장 진입을 위한 계획들을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