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크, 프록시 크리스퍼 기술 최초 미국 특허 획득

유전자 편집 방식 솔루션 제공
접근 어려운 유전자 구역 변경·편집 가능한 유전자 영역 확대

미국 특허상표국은 머크가 신청한 프록시 크리스퍼(CRISPR) 기술 특허 허가를 공식 통보했다.

머크 보드 멤버이자 생명과학 사업 CEO인 우딧 바트라는 “이번 건은 크리스퍼에 대한 머크 최초의 미국 특허이며 머크는 크리스퍼 기술 분야를 주도하는 혁신 기업으로서 이 강력한 툴의 모든 가능성이 책임감 있고 윤리적으로 실현될 수 있도록 전 세계 과학자들과의 협업을 계속할 것”이라며 “이번 건은 이제 미국의 연구자들이 약품 개발을 신속하게 할 수 있는 더 많은 유전자 편집 옵션을 갖게 될 좋은 소식”이라고 말했다.

머크의 프록시 크리스퍼는 DNA 변경을 위해 유전자를 절개함으로써 크리스퍼를 더 효율적이며, 유연하고 특정할 수 있는 새로운 유전자 편집 기법이다. 과학자들은 이 기술을 통해 접근이 어려운 유전자 구역을 변경할 수 있다.

이번 미국 특허는 머크의 전 세계 13번째 크리스퍼 특허이다. 머크의 크리스퍼 특허 포트폴리오에는 한국, 호주, 캐나다, 유럽, 싱가포르, 중국, 이스라엘에서 받은 특허가 포함된다. 이 특허들은 근본적이며 다른 방식을 대체할 수 있는 유전자 편집 방식의 크리스퍼 관련 기술에 주어진 것이다.

머크의 13개 국가 프록시 크리스퍼(CRISPR) 기술 특허

프록시 크리스퍼 방식을 적용하기 위해서 인접한 유전자를 목표로 하면서 함께 작동하는 두 개의 크리스퍼 시스템이 설계된다. 한 크리스퍼 시스템은 목표 유전자 구역의 ‘문’을 열어, 유전자들을 감싸고 있는 크로마틴 단백질을 밀어내는 한편, 다른 시스템은 그 곳을 통과해 변경할 정확한 위치를 찾아낸다. 변경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두 크리스퍼 결속이 필요하기 때문에, 프록시 크리스퍼 방식은 개별 크리스퍼 시스템보다 두 배 더 정확하게 목표 유전자에 특이적으로 작동할 수 있다.

머크는 호주, 캐나다와 유럽에서 쌍으로 작동하는 머크의 크리스퍼 니카제 기술(DNA 이중 나선 구조를 절단하기 위해, 염색체의 상보적인 서열을 끊어 냄) 특허를 획득했다. 머크의 크리스퍼 결합 기술(진핵 세포 염색체 서열의 절단 및 DNA 서열 삽입)은 한국, 호주, 캐나다, 유럽, 싱가포르, 중국, 이스라엘에서 특허를 받았다. 머크는 전체 크리스퍼 특허 포트폴리오를 모든 사용 분야에 라이선스하고 있다.

크리스퍼 기술은 유전자 편집 분야에서 15년의 경험을 갖고 있는 머크의 핵심 역량으로서 개발에서부터 제조 단계를 망라하고 있다. 머크는 유전자 기술이 생물학 연구 및 의학의 중요한 발전으로 귀결된다는 점을 인지하고 있으며, 동시에 커지고 있는 유전자 편집 기술의 잠재력은 과학적, 법적 및 사회적 우려를 낳았다. 머크는 윤리적 및 법적인 기준을 주의 깊게 고려하여 유전자 편집 연구를 지원하고 있다. 머크는 독립적으로 운영되는 외부 바이오 윤리 자문 패널을 구성하여 유전자 편집 기술에 관한 연구 혹은 기술의 사용 등 머크의 사업들과 관련된 연구 활동을 지도하며, 연구 및 애플리케이션에 활용할 수 있는 유망 치료 기술을 알리기 위해 과학 및 사회적 이슈들을 고려하여 분명한 운영 정책을 개발, 정의하고 투명하게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