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로슈진단, 전자동화 혈액응고 검사 장비 출시

‘Look, Touch, Enjoy’ 테마로 임직원 대상 출시 기념 이벤트 진행
대한진단검사의학회 춘계학술대회서 처음 ‘cobas t 711’ 외부 공개

한국로슈진단(대표이사 조니 제)이 지난 3일 서울 대치동 본사에서 임직원을 대상으로 전자동화 혈액응고 검사 장비인 cobas coagulation analyzer t series(cobas t series)의 신제품 출시 기념 이벤트를 열었다.

조니 제 대표와 cobas t71

혈액응고 검사는 혈우병과 같은 유전적 또는 후천적 결함으로 인해 조절되지 않는 출혈 및 응고 질환을 진단하는 검사다.

다양한 분야에 혈액응고 검사가 필요하지만 대부분의 검사가 수술 전 검사 및 항응고 약물 치료 모니터링을 목적으로 시행된다.

높은 정확도가 요구됨에도 혈액응고 검사의 준비 과정은 대부분 수작업으로 진행돼 검사자의 숙련도 및 표준화가 매우 중요했다.

새롭게 출시한 cobas t series는 생화학이나 면역시약에서 사용하는 카세트 타입의 시약 개념을 도입해 기존의 매뉴얼 작업을 전자동화 함으로써 정확성과 안전성을 개선했다.

또한 빠른 처리 속도(t 511-시간당 195테스트/t 711 시간당 395 테스트) 및 사용자 편리성 강화가 큰 장점이며 로슈진단의 검사 자동화 시스템 CCM(cobas connection module)에도 연결할 수 있어 워크플로우의 효율성 또한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cobas t시리즈는 cobas t 511 과 cobas t 711 로 구성.

직원이벤트에서 cobas t711 장비를 설명

런칭 기념 행사에 참여한 조니 제 대표는 “cobas t series 출시를 통해 신속하고 자동화 된 혈액응고 검사로 혈액응고 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해 의료진과 환자 모두에게 혜택이 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내부 행사에 이어 cobas t 711는 이달 11일에서 12일까지 대구 인터불고 호텔에서 열리는 대한진단검사의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외부 고객들에게도 첫 선을 보인다.

로슈진단 본사의 비즈니스 리더 펠릭스 드로스(Felix Dross) 박사를 연자로 초빙해 11일 디너 워크샵에서 소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