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베이트 투아웃제’ 사실상 폐지···급여중단→약값인하 변경

리베이트로 적발된 의약품에 대한 처벌방식이 바뀐다. 기존 건강보험 급여를 정지하거나 급여목록에서 삭제하는 데서 약값을 인하하거나 과징금을 대폭 물리는 쪽으로 변경된다. 처벌로 인해 환자의 약값 부담이...

제약협회, 26일 이사회 열고 리베이트 유형 내부공개

한국제약협회는 오는 26일 제3차 이사회를 개최, 지난 2월 실시한 제3차 불공정거래 의심기업 무기명 설문조사 때 제출된 자료 중 회사명과 의료기관명을 제외한 주요 내용을 유형별로...

휴온스글로벌 2018년 매출 3787억원···매출·영업이익 사상 최대

휴온스그룹의 지주회사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 김완섭)이 지난해 두 자릿수 이상 성장세를 이어가며 또다시 매출액과 영업이익 모두 사상 최대 실적을 갈아치웠다. 지난 27일 휴온스글로벌에 따르면 연결재무제표 기준...

한미약품, 제넨텍과 1조원대 표적 항암제 라이선스 계약

한미약품이 자체임상 1상 개발 중인 RAF 표적 항암신약 HM95573의 개발 및 상업화를 위해 로슈의 자회사 제넨텍과 라이선스 계약을 29일 체결했다. 이에 따라 제넨텍은 한국을 제외한...

제약협회, 리베이트 제약사 명단 공개 예정

리베이트 의심 기업 2곳 적어내 다수 지목 제약사 명단 공개 예정 이사장단 “윤리경영 확립 위한 자정 노력 흔들림없이 지속” 다짐 한국제약협회가 리베이트 영업행위를 지속하는 의심 제약사에...

노바티스, 학술행사 명목 우회 리베이트 제공···제약사 임원·의사·언론사 대표 기소

학술행사 참가비와 자문위원료 명목으로 리베이트를 우회 제공한 다국적 제약사 한국노바티스 전·현직 임직원과 대학병원 의사 등이 무더기로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서부지검 정부 합동 의약품 리베이트 수사단(부장 변철형)은...

의사 수백명에게 리베이트 제공 P제약사 대표 구속

의사 수백명에게 뒷돈을 건넨 제약회사 대표가 구속됐다. CBS노컷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서울서부지법이 10일 의료법 위반 혐의로 제약회사 P사 대표 김모(70)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구속 전 피의자심문을 맡은...

머크, 바이오시밀러 사업 獨 프레지니우스에 매각

머크 헬스케어 사업부의 주력 분야를 중심으로 한 R&D 자산의 전략적 재조정 차원 혁신 신약 개발에 집중, 계약금·마일스톤 향후 매출에 따른 로열티 확보 계약 완료는 2017년 하반기...

제약사 리베이트 ‘받아도 탈 없는 돈’ 더는 안 된다

제약업계에 ‘리베이트’ 광풍이 불고 있다. 서울서부지검 의약품 리베이트 합동수사단은 지난 2월 리베이트 제공 혐의로 한국노바티스 압수수색을 시작하며 의료인 구속 등 리베이트 수사확대에 나섰다. 한국제약협회도 오는 6월...

‘거래정지·경영권 분쟁’ 악재 속 경남제약, 지난해 매출 448억원 달성

경남제약이 2019년 잠정 실적을 공시했다. 경남제약(대표이사 하관호·안주훈)이 지난 11일 공시를 통해 지난해 매출 448억원, 영업적자 31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경남제약은 지난해 감사의견 ‘한정’에 따른 재감사와 최대...

많이 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