릴리,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 ‘올루미언트’ 심포지엄 열어

국내외 석학들에 류마티스 관절염 최신 지견 및 JAK1/2 억제제 ‘올루미언트’ 정보 교류

한국릴리(대표 폴 헨리 휴버스)가 지난 19일 서울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국내외 류마티스 분야 석학 약 200명이 참여한 가운데 류마티스 관절염에 대한 최신 지견을 공유하고 한국릴리의 새로운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제 ‘올루미언트(성분명 바리시티닙)’를 소개하는 런천 심포지엄 ‘바리시티닙, 류마티스 관절염의 혁신적 치료 옵션’을 개최했다.

릴리, 올루미언트 런천 심포지엄

이번 심포지엄은 제38회 대한류마티스학회 연례학술행사 및 제12회 국제심포지엄 프로그램 중 하나로 진행됐다. 인하대병원 류마티스내과 박원 교수가 좌장을 맡아 주도했으며, 해외 연자로서 아시아 태평양 류마티스학회장을 역임한 바 있는 호주 웨스턴 시드니대 케빈 파일(Kevin Pile) 교수가 발표했다.

류마티스 관절염 질환 및 치료 전반에 관한 심층적인 논의와 함께, 최근 새로운 치료 옵션으로 등장한 JAK 1/2 억제제 ‘올루미언트’의 주요 임상결과와 임상적 유용성을 공유했다.

특히 케빈 파일 교수는 올루미언트/MTX 병용투여군과 TNF-α 억제제인 아달리무맙/MTX 병용투여군을 직접비교(head-to-head)한 RA-BEAM 임상결과에 주목했다.

호주 웨스턴 시드니대 케빈 파일 교수

케빈 파일 교수는 “12주차에 ACR20 달성 비율을 비교했을 때, 올루미언트를 복용한 군은 70%에 도달한 반면 아달리무맙을 투여한 군은 61%로 유의미한 차이를 보여 아달리무맙 대비 올루미언트의 치료효과 우월성이 확인됐다”며 “신체 기능 평가, 조조강직 지속시간 및 강도, 통증, 52주에서의 극심한 피로감 개선 및 삶의 질 개선 측면에서도 올루미언트가 아달리무맙 대비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개선이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케빈 파일 교수는 항류마티스제제(DMARDs)에 적절히 반응하지 않는 환자군을 대상으로 올루미언트를 위약군과 비교한 RA-BUILD 임상연구 결과를 소개하면서 “올루미언트는 2mg와 4mg 두 가지 용량에서 빠르게는 1주부터 위약 투여군 대비 유의한 ACR20 개선을 보였으며, 12주차에 ACR20 달성 비율도 2mg, 4mg 모두 유의미하게 높았다”고 강조했다.

박원 교수는 “JAK1/2 억제제 올루미언트는 아달리무맙, MTX 등 기존 치료제와의 직접비교 연구를 통해 우월한 치료 효과가 확인되었으며, 1일 1회 경구 복용으로 환자의 편의성을 높였다”며 “2016 EULAR 가이드라인에서 TNF-α 억제제보다 유효성이 더 높을 가능성이 있다고 언급된 점들을 고려하면 올루미언트가 국내 치료패턴 및 실제 치료성과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한국릴리 마케팅부 조은영 부사장은 “류마티스의 치료를 선도하고 있는 대한류마티스학회의 연례학술대회 및 국제심포지엄에서 JAK1/2 억제제, 올루미언트의 첫 선을 보일 수 있어 영광이었다”며 “최근 류마티스 관절염 치료에 있어 다양한 생물학적제제의 등장에도 불구하고 ACR20의 도달 비율은 60% 내외에 머물러 의학적 미충족 요구도가 높다. 이러한 상황에서 기존 약제 대비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치료효과 우월성을 확인하고, 1일 1회 복용으로 편의성을 개선한 올루미언트의 등장이 의료진에게는 새로운 치료 대안으로, 환자들에게는 보다 건강하고 활력 있는 삶을 기대할 수 있는 치료희망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루미언트 관련 자세한 의학 정보는 보건 의료 전문가를 대상으로 한국릴리의 제품 및 관련 의학정보를 제공하는 릴리온(http://www.lillyon.co.kr) 사이트에서 얻을 수 있다.